한샘 강승수 회장 ,"새로운 미래 50년에 도전하는 한 해"
한샘 강승수 회장 ,"새로운 미래 50년에 도전하는 한 해"
2020년도 어려운 경영환경 예상…과거 한샘 50년 역사를 계승
직원이 미래사회를 주도하는 주역…초일류 기업 한샘을 이끌어가야 한다
  • 박소희 기자
  • 승인 2020.01.03 11: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승수 한샘 회장(사진=연합뉴스 제공)
강승수 한샘 회장(사진=연합뉴스 제공)

[소비자경제신문 박소희 기자] 한샘이 올해로 창립 50주년 맞았다. 한샘은 그동안 많은 난관과 위기 속에서 미래를 꿈꾸고, 실현하기 위해 끊임없이 도전해왔다.

강승수 한샘 회장은 지난 2일 본사에 열린 시무식에서 신년사를 통해 “2020년도 어려운 경영환경이 예상되지만 과거 한샘 50년 역사를 계승해 새로운 미래 50년을 도전하는 한 해가 되자”고 제시했다.

아울러 회사는 미래 50년 홈 인테리어 분야 세계최강 기업이 되기 위해 중기목표를 설정했다. △국내시장 10조 매출 달성을 통한 마켓쉐어 확대 △전략기획실 강화 통한 10조원 경영 시스템 구축 △글로벌 한샘 도전 기반 확립 등 3가지 목표다.

중기 목표 달성을 위해 리하우스 사업본부는 표준매장 성공 모델을 만들어 전국에 50개 상권으로 확대한다. 또 온라인 사업본부는 한샘몰 차별화를 위해 설치 물류 서비스를 활용해 경쟁력 있는 외부 상품 입점을 확대한다.

키친바흐 사업본부와 인테리어 사업본부는 부엌, 욕실 가구 등 제품 경쟁력을 강화한다. 특판 사업본부는 건자재 아이템의 경쟁력과 패키지 시공 능력을 강화할 예정이다.

전략기획실은 10조 경영 시스템 구축을 위해 △원가 구조 혁신 △본부장 중심경영체제 정착 △경영 매뉴얼 구축 △브랜드 가치 제고를 위한 대외 협력체계 강화 △정보시스템 혁신 △미래 50년을 위한 미션과 비전 확립 등 과제에 집중할 계획이다.

이에 강 회장은 “우리는 새로운 도전에 직면했다. 세계 초일류기업을 만들어보겠다는 열망을 품고 고전해 나간다면 얼마든지 세계적으로 인정받고 사랑받는 새로운 한샘을 만들 수 있다”며 “10년, 20년 뒤 한샘의 모습은 디지털 시대 글로벌 세계 최강의 홈 인테리어 기업으로 우뚝 서는 것이다. 다른 누군가가 아닌 여기 있는 여러분들이 미래사회를 주도하는 주역이 되어 초일류 기업 한샘을 이끌어가야 한다”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