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day : 2017.05.26  update : 2017.5.25 목 23:38
소비자경제신문
상단여백
HOME 산업 IT·전자통신
IT 전문가 “2세대 랜섬웨어 공격 임박” 경고업계, “2차 랜섬웨어는 기본적으로 변종 형태로 만들어져 공격해 올 가능성 높아”
랜섬웨어 ‘워나크라이’ 감염 시 컴퓨터에 뜨는 화면. (사진=시만텍)

[소비자경제신문=김현식 기자] 전 세계적으로 컴퓨터 사용자를 공포에 빠뜨린 ‘워너크라이’의 2세대 랜섬웨어 공격도 임박했다는 주장이 제기됐다.

킬 스위치를 발견해 워너크라이 확산을 막은 ‘멜웨어 테크’라는 닉네임의 젊은 연구원은 AP통신과 인터뷰에서 “2세대 워너크라이가 이미 개발됐고, 1세대 약점까지 제거한 상태”라고 말했다.

이어 “최대한 빠르게 백신 프로그램을 설치해야 감염을 막을 수 있다”고 덧붙였다.

워너크라이 랜섬웨어 변종은 빠르게 진화하고 있다. 킬 스위치를 우회하는 변종에 이어 킬 스위치가 없는 변종이 곧이어 나왔다. 다행히 이 변종은 감염 능력이 없어 확산할 가능성이 적었지만, 지난 15일 오후에는 킬 스위치가 존재하지 않으면서도 감염 능력이 있는 변종까지 나온 바 있다.

보안업체 한 관계자는 <소비자경제>와의 통화에서 “이번 랜섬웨어의 경우에는 네트워크상에서 자기 스스로 감염 시키는 게 특징”이라며 “랜섬웨어를 만드는 공격자 입장에서 스마트폰 공격을 위한 안드로이드 버전도 만들어낼지는 미지수”라고 말했다.

이어 “2차 랜섬웨어는 기본적으로 변종 형태로 만들어져 공격해 올 가능성이 높다”고 말했다.

한편 한국인터넷진흥원(KISA)에 따르면 17일 오전 8시까지 국내 기업 12곳이 워너크라이 랜섬웨어 피해 신고를 하고, 기술 지원을 받기로 했다. 의심 신고는 16건이 접수됐다.

 

김현식 기자  npce@dailycnc.com

<저작권자 © 소비자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현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칼럼
[윤대우 칼럼] ‘MBC 정상화’ 그리고 ‘손석희’

[소비자경제신문 칼럼] MBC 방송노조원들이 마포 상암동 본사 앞에서 매일 피켓을 들고 있는 이유는 단순히 노조원들 복직만을 위함은 아닐 것이다. 무너진 한국 언론의 가치와 신뢰 회복이라는 거시적 담론도 피켓을 드는 이유라고 본다. 언론이 제 역할을 하지 못해 ‘최순실 사태’가 터졌고 ‘위안부 합의’가 졸속으로 처리됐으며 ‘사드배치 공론화’에 실패했다. 그래서 권력을 견제하는 언론의 제자리 찾기는 중요하다.뉴스의 신뢰도는 드라마와 예능에 영향을 끼친다. 1992년 방송사 최장 50일 파업을 주도해 검찰 조사를 받았던 전직 MBC 고

[이동주 의학 칼럼] 그 많던 리베이트는 어디로 갔을까

[소비자경제신문 칼럼] 오늘은 꺼내기 어려운 얘기를 하나 해볼까 합니다. 의사들이 제약회사로부터 받는다는 리베이트에 관한 이야기입니다. 제약회사로부터 의사들이 금품을 수수해서 처벌 받았다는 뉴스들이 심심찮게 나오다보니 이에 대해 많은 분들이 궁금해 하시는 것 같고 그렇다보니 오해도 많은 듯해서 용기내서 꺼내어 보는 주제입니다.제 주변 친구들도 워낙 이런 뉴스가 많이 나오니까 저를 만나면 의사들이 이런 리베이트를 얼마나 받는지 궁금해 하는 친구들도 있고 한편으로는 세상에 리베이트 없는 사업이 어디 있냐며 건설 쪽이나 공무원들 받는 리

[박재형 법률 칼럼] 법은 동성애를 어떻게 대할 것인가

[소비자경제신문 칼럼] 문재인 대통령은 후보시절 대선후보 토론회에서 홍준표 후보의 “동성애에 대해 반대하느냐”라는 질문에 “그렇다”라는 답변을 하였고, 이로 인해 성소수자들과 이들을 지지하는 사람들로부터 격한 항의를 받았습니다.문재인 대통령은 이후 성소수자들에게 아픔을 준 것 같아 송구스럽다는 사과를 하였으나, 자신의 입장을 변경하지는 않았습니다. 어찌 되었든 이런 과정을 거쳐 동성애 문제가 다시 한 번 논의될 수 있는 기회가 제공되었습니다.동성애와 동성애자에 대해 어떤 법적 처우를 할 것인지는 단계를 나누어 살펴볼 수 있습니다.첫

[데스크칼럼] ‘문재인 시대’ 개막에 부쳐

[소비자경제신문 칼럼] 대한민국은 제19대 대통령으로 '노무현의 친구' 문재인을 선택했다.우선 역대 대통령 인기 순위에서 1위를 차지했던 노무현 전 대통령에 이어 앞으로 5년간 존경받고 성공한 대통령으로, 민주3기 정부로 역사에 기록되기를 간절히 기원한다.문재인 대통령이 이번 대선에서 던진 키워드는 ‘적폐청산과 개혁, 상식과 원칙이 통하는 사람사는 세상’이었다. 지난 10년간 보수 정권 집권기 동안 쌓인 폐단을 걷어내고, 개혁을 지향하는 정부를 지향하고 있다. 아울러 참여정부가 추구했던 이 나라 국민이라면 누구나 공평

[데스크 칼럼] 금호타이어 매각 박삼구 회장 노림수

[소비자경제신문 칼럼] 최근 금호아시아나 박삼구 회장의 행보가 의미심장하다. 금호...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