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신용평가기관 무디스, KB금융지주 ‘A1’·KB증권 ‘A3’ 등급 부여…"안정적(Stable)" 평가
국제신용평가기관 무디스, KB금융지주 ‘A1’·KB증권 ‘A3’ 등급 부여…"안정적(Stable)" 평가
그룹 차원 자금조달 기반 다변화…대외신인도-국제적 경쟁력 제고
  • 장병훈 기자
  • 승인 2019.06.24 17: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B금융지주가 24일 국제신용평가기관인 무디스로부터 국내 금융지주사 중에서 가장 높은 기업평가신용등급인 'A1'를 획득했다고 밝혔다.(사진=연합뉴스)
KB금융지주가 24일 국제신용평가기관인 무디스로부터 국내 금융지주사 중에서 가장 높은 기업평가신용등급인 'A1'를 획득했다고 밝혔다.(사진=연합뉴스)

[소비자경제신문 장병훈 기자] KB금융지주(회장 윤종규)가 국제신용평가사인 무디스(Moody’s)로부터 기업신용등급 ‘A1’ 등급과 함께 ‘안정적(Stable)’이라는 등급 전망을 획득했다고 24일 밝혔다.

KB금융지주 관계자는 “향후 원활한 자금조달을 위해 투자수요가 풍부한 국제 금융시장으로 조달기반을 확대할 필요가 있는 만큼 금번 등급 획득은 이를 위한 선제적 조치”라고 말했다.

이번에 획득한 무디스의 A1 신용등급은 국내 은행지주회사 중 가장 높은 국제신용등급으로 꼽힌다. 이는 KB금융그룹의 대외 신인도와 국제적 경쟁력을 강화한 것이라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

또 계열사인 KB증권도 무디스로부터 ‘A3’ 등급을 획득했다. 이는 현재 국내 시중 증권사가 보유한 국제신용등급 중 가장 높은 수준에 해당된다.

이로써 KB증권은 국내 증권사 가운데 유일하게 3대 국제신용평가사인 무디스, 에스앤피, 피치의 등급을 모두 보유해 해외사업 역량 강화와 IB 비지니스의 경쟁력 제고를 갖췄다는 기대와 평가가 나온다.

금융지주 관계자는 “주요 자회사들의 재무건전성, 다변화된 비즈니스 포트폴리오, KB국민은행의 우수한 자본력 등이 고려되고, 추가적으로 자산규모 기준 국내 최대 금융지주회사로서의 위상과 중요성을 반영한 등급”이라고 덧붙였다.

KB금융지주는 그룹차원의 자금조달 기반을 다변화하는 과정에서 무디스의 신용등급 획득한 것이 경쟁력을 높여갈 것이라고 보고 고무돼 있다. 현재 KB금융그룹 주요 계열사들의 무디스 신용등급은 KB국민은행 ‘Aa3’, KB증권 ‘A3’, KB국민카드 ‘A2’로, 모두 업계 최고 수준의 우수한 국제신용등급을 보유하고 있다.

이러한 연장 선상에서 계열사인 국민은행도 올해 초 4억 5천만 달러 규모의 해외조건부자본증권을 발행한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