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농협생명, 결연 마을 찾아 감 수확 일손돕기
NH농협생명, 결연 마을 찾아 감 수확 일손돕기
‘또 하나의 마을’ 결연 맺은 충남 예산군 상가리 찾아 가을철 부족한 일손돕기 나서
  • 임선영 기자
  • 승인 2018.11.08 10: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NH농협)
(사진=NH농협)

 

[소비지경제=임선영 기자] NH농협생명이 결연 마을을 찾아가 감 수확을 도왔다.

NH농협생명 자산운용총괄본부 임직원 40여명이 지난1일 충청남도 예산군 상가리를 찾아 가을철 일손돕기에 나섰다.

마을주민과 감 수확 작업 등을 함께 하며 수확철 부족한 일손을 보탰고, 점심시간 이야기꽃을 피우며 유대감을 키웠다.

자산운용총괄본부의 상가리마을 방문은 지난 5월 과실수 적과작업을 위한 방문에 이어 올해만 2번째이다. 2016년 11월 ‘또 하나의 마을’ 협약을 맺고 시작한 도농교류활동 약속을 3년째 이어가는 중이다.

NH농협생명 김희석 부사장은 “상기리 마을을 방문할 때마다 따뜻하게 맞아주시는 주민들 덕에 고향에 온 것 같은 편안함이 든다.”며, “앞으로도 농촌에 일손이 필요할 때마다 앞장서서 도움을 드리는 농협생명이 되도록 지속적인 도농교류 활동을 이어갈 것이다”고 소감을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