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PC삼립, '떠먹는 스노우 컵케익' 2종 출시
SPC삼립, '떠먹는 스노우 컵케익' 2종 출시
간편하게 떠먹는 프리미엄 냉장디저트
  • 김현식 기자
  • 승인 2017.03.30 15: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PC삼립은 '떠먹는 스노우 컵케익' 2종 출시했다.(출처=SPC삼립)

[소비자경제= 김현식 기자] SPC삼립은 30일 냉장 디저트 브랜드인 ‘카페 스노우’ 신제품 ‘떠먹는 스노우 컵케익 2종’을 출시했다고 밝혔다.

이번에 출시한 '떠먹는 스노우 컵케익'은 커피 시트 위에 고소한 크림치즈와 코코아 가루가 들어간 '스노우 티라미스'와 달콤한 딸기잼이 들어간 케익 시트 위에 마스카포네 치즈를 넣은 '스노우 생크림케익' 등 2종으로 가까운 편의점 냉장 코너에서 구입할 수 있다.

특히, ‘떠먹는 스노우 컵케익’은 알루미늄 용기에 담아 신선도를 높이고, 전용 스푼이 동봉돼 간편하게 즐길 수 있다는 것이 특징이다.

SPC삼립 마케팅 담당자는 “고급 디저트를 편의점에서 간편하게 즐기는 소비자들이 증가함에 따라 가성비를 앞세운 미니 사이즈의 케이크를 출시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종류의 '카페 스노우' 제품을 출시 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카페 스노우'는 베이커리와 카페에서 즐길 수 있던 프리미엄 디저트를 편의점에서 간편하게 즐길 수 있도록 선보인 냉장 디저트 브랜드로 현재 총 17종의 라인업을 갖추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