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day : 2017.09.27  update : 2017.9.26 화 19:57
소비자경제신문
상단여백
기사 (전체 30건)
[이슈초점] 文, 北인권결의안 진실공방 대선판 핵심 변수 부상 고동석 기자 2017-04-21 17:16
청소년 전용 콘돔판매기 등장…외면할 수 없는 ‘10대의 성(性)’ 이수민 기자 2017-03-28 18:52
5월 ‘장미대선’ 대선후보 지지도 여론조사의 허와 실 이수민 기자 2017-03-21 17:35
[뉴스분석]檢, ‘자연인 박근혜’ 소환통보 초읽기…불응 시 강제구인 고동석 기자 2017-03-13 18:49
박근혜, "진실은 밝혀질 것" 끝까지 결백 주장...검찰 조사 받을까? 고동석 기자 2017-03-12 20:37
라인
[이슈초점] 한미 사드배치 속전속결…對중국 맞불 고동석 기자 2017-03-08 08:26
[시사초점] 저출산 한국, 인구 재앙 닥친다 서원호 2017-02-24 15:08
[이슈추적] 문명고 사태로 본 국정교과서 파행 서원호 2017-02-22 15:34
[뉴스초점] ‘분권형 대통령제' 개헌, 조기대선 최대변수 서원호 2017-02-21 13:24
[뉴스초점] '역선택' 안희정의 역설, 문재인 흥행? 서원호 2017-02-17 14:22
라인
북 미사일·김정남 피살, 안보 대선 이슈로 급부상 서원호 2017-02-16 11:25
[이슈진단] 안보·경제 복합위기설, 대선후보는 입장 밝혀라 서원호 2017-02-15 12:11
[정국진단] 대선판 흔들 탄핵, 인용이냐 기각이냐 서원호 2017-02-14 14:43
[뉴스초점] 문재인, 헌재의 탄핵선고에 기대는 이유? 서원호 2017-02-13 16:15
[뉴스초점] ‘북한 2월 도발설’ 속, 미 ‘B-1B’ 폭격기 괌 재배치 의미는? 서원호 2017-02-10 13:56
라인
[뉴스분석] 국가명운 달닌 3월 13일, 헌재 탄핵선고 가능성은 서원호 2017-02-10 11:20
[탄핵심판] 이정미 재판관, 증인신문 적극개입.. 3월초 선고하나? 서원호 2017-02-09 13:56
[뉴스분석] 황교안, ‘북한의 2월 도발설’ 꺼낸 이유 서원호 2017-02-09 12:11
[이슈추적] 정치권 급습한 '탄핵기각설' 대해부 서원호 2017-02-08 16:19
[이슈초점] 손학규 합류, 국민의당 '제3지대 텐트' 펼치나 서원호 2017-02-07 16:41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칼럼
[새벽 에세이] “인류 아마겟돈, 한반도 아니길”

[소비자경제신문 칼럼] 북한이 쏜 ICBM 미사일이 일본 열도를 관통해 태평양에 떨어졌다는 소식을 듣고 소설 ‘무궁화 꽃이 피었습니다’가 생각났다. 이 책의 마지막 부분은 남북한이 일본의 공격에 맞서 태백산에 꽁꽁 숨겨놨던 핵미사일을 발사하는 장면이 나온다. 미사일은 도쿄 상공을 가로질러 인근 무인도에 떨어진다. 일본을 마지막까지도 용서하는 끝 부분에서 감동을 받았던 기억이 난다.소설과 달리 어느 날 북한 핵미사일이 일본이 아닌 광화문이나 서초구 하늘에서 떨어진다면 우리는 어떻게 해야 할까. 서울에 있는 모든 사람은 30초 이내 가

[이동주 의학 칼럼] 그거 받아서 어떻게 먹고 살어

[소비자경제신문 칼럼] 할머니, 할아버지들은 병원에 내원하여 간단한 진찰 및 처방을 받으면 본인부담금이 1500원입니다. 요즘 왠만한 음료수 하나도 1500원이 넘는데 의사 만나서 진찰받고 내는 돈이 달랑 1500원이다보니 돈을 내시면서도 미안해하시는 분들이 꽤 있습니다. “겨우 그거 받아서 어떻게 먹고 살어” 하며 수납직원에게 오히려 병원 걱정을 하시는 분들도 있습니다. 물론 환자 한명에 1500원씩 받아서 어떻게 병원을 유지 하겠습니까? 어림도 없는 돈이죠. 사실 1500원을 내고 가신 환자분의 진찰비는 재진일 경우 총 1062

[박재형 법률 칼럼] 미성년 범죄자는 어디까지 보호받아야 하나

[소비자경제신문 칼럼] 얼마 전 여중생이 초등학교 저학년 아이를 유인하여 잔인하게 살인한 사건이 발생하여 전 국민을 경악시켰습니다. 그런데 국민들이 그 충격으로부터 채 벗어나기도 전인 최근, 여중생들이 또래 여학생을 심하게 폭행한 사건이 알려지며 다시 한 번 국민들을 충격에 빠지게 하였습니다.앞에서 언급한 일련의 사건들이 더욱 국민들을 분노하게 하는 것은, 이렇게 잔혹한 범죄의 가해자들이 미성년자라는 이유만으로 성인보다 낮은 형을 선고 받거나, 심지어 형사 처벌을 전혀 받지 않을 수도 있다는 점입니다.현재 대한민국 형법 제9조는 “

[데스크칼럼] 내로남불의 덫에 걸린 ‘슈퍼 공수처’ 신설

[소비자경제신문 칼럼] 문재인 대통령이 검찰개혁의 일환으로 내걸었던 대선공약인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공수처)’ 신설이 가시화되고 있다. 대선 전에는 가칭 ‘고위공직자비리수사처’로 불렸다. 법무부 산하 법무•검찰개혁위원회가 18일 발표한 공수처 구성의 밑그림을 살펴보면 공수처장과 그 아래로 차장을 두고 검사 30~50명, 수사관 50~70명 수사인원을 갖춰 최대 122명 내외가 될 것으로 보인다.공수처의 수사대상은 대통령과 국무총리, 국회의원, 대법원장, 헌법재판소장, 대법관, 헌법재판관, 광역지방단체장과 교육감 등 외에도

[데스크칼럼] 식탁안전 위협하는 먹거리 산업의 '역습'

[소비자경제신문=유경석 기자] 네덜란드 달걀에서 피프로닐이 검출되면서 먹거리 안전...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