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이트진로, '진로 이즈백' 70여일 만에 1000만병 판매 돌파
하이트진로, '진로 이즈백' 70여일 만에 1000만병 판매 돌파
  • 최빛나 기자
  • 승인 2019.07.12 13: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하이트진로 제공) 

[소비자경제신문 최빛나 기자] 하이트진로는 지난 4월 출시한 소주 '진로'가 1000만병 이상 팔렸다고 12일 밝혔다.

정확하게는 '진로이즈백'을 내놓은지 72일 만에 1104만병이 팔렸다. 
   
하이트진로 관계자는 "출시 당시 목표로 한 연간 판매량을 2개월 만에 달성했다"며 "판매에 가속도가 붙어 출시 첫 주 대비 6월은 4배, 지난달에는 8배 이상 증가했다"고 소개했다.
   
하이트진로는 옛 감성을 새롭고 흥미로운 것으로 받아들이는 20대 소비자를 공략해 젊고 트렌디한 이미지를 강화한 것이 주효했다고 분석이 나온다. 하이트진로가 서울 홍대와 강남에서 45일간 운영한 팝업스토어 '두꺼비집'은 총 1만2631명이 다녀가 이 주점의 매출을 평상시 대비 25% 끌어올렸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