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승리 기자의 청춘금융]2030 공략했더니 '통'했다…‘T high5’ 5만명 돌파
[이승리 기자의 청춘금융]2030 공략했더니 '통'했다…‘T high5’ 5만명 돌파
핀테크 기업 ‘핀크’, SK텔레콤, DGB대구은행과 손잡고 ‘T high5(티 하이파이브)’ 상품 출시
출시 40일만에 5만명 가입 돌파
'20~30대'가 인기 견인하며 전체 가입자의 65% 육박
  • 이승리 기자
  • 승인 2019.07.10 12: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핀테크 기업 ‘핀크’는 SK텔레콤, DGB대구은행과 손잡고 적금 상품 ‘T high5'를 출시했다.(사진=핀크)
핀테크 기업 ‘핀크’는 SK텔레콤, DGB대구은행과 손잡고 적금 상품 ‘T high5'를 출시했다.(사진=핀크)

[소비자경제신문 이승리 기자] 아프고 싶지 않은 청춘들이 미래를 준비하기 위해 똑똑한 금융상품 찾기에 나섰다. 모바일을 이용한 금융 서비스 환경이 익숙하고, 가입 통신사 혜택을 꼼꼼하게 챙기는 2030세대는 핀테크 기업이 통신사, 은행과 함께 손잡고 내놓은 고금리 적금 상품을 놓치지 않았다.

핀테크 기업 ‘핀크’는 10일 SK텔레콤, DGB대구은행과 손잡고 출시한 ‘T high5(티 하이파이브)’ 상품이 가입 고객 5만 명을 돌파했다고 밝혔다. 출시 40일 만이다.

‘T high5’가 단기간 내에 높은 가입자 수를 확보할 수 있었던 요인은 우선 시중 적금 금리의 2배 수준의 고금리를 제공한다는데 있다. 실제로 SK텔레콤 고객이 상품 가입시 기본금리 2%에 대구은행 제휴 우대금리 2%가 더해지고, 5만 원 이상 요금제를 이용할 경우 1% 캐시백 혜택을 추가로 제공한다.

여기에 간편한 가입 절차라는 편의성도 더해졌다. 핀크 앱을 통해 가입과 관리가 가능해, 적금 상품에 가입 후 유지하는 데 심리적 부담감을 완화해준 것으로 분석된다.

이러한 특성을 특히, 2030세대의 호흥을 얻기 충분했다. 실제로 상품 가입자의 비중을 보면, 20~30대가 전체 가입자의 65%에 육박한 것으로 나타났다. ‘2030세대’가 흥행을 견인한 것이다. 대학생과 사회초년생 등으로 대표되는 이들은 생활비를 아껴 목돈을 만들기 위해 시중 은행 대비 높은 금리의 금융 상품을 선택한 것으로 보인다. 합리적인 금융 생활을 위해 작지만 의미 있는 자산 형성을 돕는 고금리 적금 상품을 만들기 위한 핀크의 상품 기획이 통한 셈이다.

권영탁 대표는 “보통 금융업계에서는 새로 출시된 적금 상품의 가입자가 월 2만 명 수준이면 성공한 상품으로 평가하는데 ‘T high5’ 적금은 고객의 뜨거운 호응으로 단기간 내 가입 고객 5만 명을 돌파할 수 있었다”며 “앞으로도 핀크는 금융기관과 다양한 협업을 통해 많은 이용자에게 자산 형성의 즐거움과 더 큰 금융 혜택을 제공할 수 있는 서비스를 선보일 계획이다”라고 전했다.

한편, 핀크는 7월 말까지 5만원 이상 통신사 요금을 사용하는 고객 중 ‘T high5’ 가입자를 대상으로 추첨을 통해 연 1.0% 금리를 추가로 제공하는 이벤트를 진행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