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중한 눈 지켜주는 무료 안과진료…강원랜드복지재단, 삼척서 2019 안과진료 첫 시작
소중한 눈 지켜주는 무료 안과진료…강원랜드복지재단, 삼척서 2019 안과진료 첫 시작
서울 실로암안과병원 공동…이동진료 사업 일환 폐광지역 순회
  • 민병태 기자
  • 승인 2019.05.16 17: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원랜드복지재단이 16일 삼척시에서 실시한 2019 안과진료 모습. 사진=강원랜드복지재단 제공
강원랜드복지재단이 16일 삼척시에서 실시한 2019 안과진료 모습. 사진=강원랜드복지재단 제공

[소비자경제신문 민병태 기자] 강원랜드 복지재단(이사장 한형민)는 이동진료 사업의 일환으로 폐광지역을 순회하며 실시하고 있는 2019 안과진료의 첫 진료를 16일 삼척시 도계종합회관에서 진행했다.

서울 실로암안과병원과 함께하는 이번 진료는 오는 17일까지 이틀간 눈과 관련된 질환의 상담과 진료가 필요한 지역주민이면 누구나 무료로 참여 가능하다.

주요 검진분야는 시력측정, 백내장, 녹내장, 염증질환 검사 등으로, 검진결과에 따라 약처방, 의료상담 등이 이뤄진다.

진료시간은 오전 9시 30분부터 오후 4시까지다.

다음 진료는 오는 6월 정선군 고한읍종합복지회관, 7월 영월군 중동면사무소에서 순차적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강원랜드복지재단 관계자는 "다양한 이유로 안과진료가 어려운 지역주민들이 이번 기회에 정확한 검진과 처방으로 눈 건강을 지켜나가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강원랜드 복지재단은 지난 2010년부터 안과병원이 없는 폐광지역에서 무료 안과진료를 실시해 오고 있다. 지난해까지 총 1만1,513명의 폐광지역 주민에게 의료혜택을 제공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