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넥스, 체질 개선 성공…매출 상승세 안정권 도전
에넥스, 체질 개선 성공…매출 상승세 안정권 도전
  • 이다정 객원기자
  • 승인 2018.08.28 17: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양적·질적 성장 집중…올해 최대 매출 기대
에넥스 박진규 대표이사
에넥스 박진규 대표이사.(사진=에넥스 제공)

 

[소비자경제 = 이다정 기자] 종합 인테리어 사업에 뛰어든 에넥스가 체질 개선을 통해 적자 늪에서 빠져나와 흑자 기록을 이어가고 있다.

경영평가 전문 CEO랭킹뉴스의 데이터 분석 평가 시스템에 따르면 에넥스는 활동성 AA, 안전성 AAA를 나타내며 종합평가 A-로 우수한 성적을 나타냈다.

회계보고서를 살펴보면 올해 1분기 에넥스의 매출과 영업이익은 각각 1180억 원, 10억 원으로 바로 직전 분기의 마이너스 성장을 이겨내고 흑자를 냈다. 지난 한 해 실적도 오름세를 보였다. 지난해 매출은 4345억 원으로 전년(3941억 원) 대비 404억 원 올랐다. 영업이익은 35억 원으로 전년도 24억 원 보다 11억 원이 증가했다.

에넥스는 본격적인 종합 인테리어 시장에 뛰어들면서 건자재 판매를 추가하고 리모델링도 시작해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올해 에넥스는 양적 성장과 함께 질적 성장을 위한 체질 개선에 나선 바 있다. 구체적으로 재무성과 시장성에서 확실한 목표를 달성하기 위해 조직문화도 바꾸고 상생협력 경영체계 강화 등을 추진하고 있다. 여기에 지난해 타 업체의 경영 악화로 인한 틈새를 노린 것도 특효했다.

조직문화도 PC 오프제, 일 관리 프로그램 등으로 불필요한 야근을 없애고 업무 효율을 높였다. 임직원들이 자기개발이나 여가 시간 등의 확대를 통해 일에 더 집중할 수 있도록 했다.

올해 본격적으로 가구와 리모델링 상품을 한 번에 볼 수 있는 대규모 전시장도 전국적으로 늘려가고 있다. 올해는 지난해 보다 더 높은 성장세를 보이며 역대 최대 실적을 낼 것으로 보인다.

에넥스 관계자는 “국내 최초로 입식 주방 문화를 도입한 기업답게 우리나라의 종합 인터레어 시장을 주도하도록 노력하겠다”며 “현재는 성장과 함께 실적 안정권에 정착하는데 집중하고 있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여의대방로67길 9, 두일빌딩 5층
  • 대표전화 : 02-2038-4446
  • 회장 : 한상희
  • 대표이사 : 고동석
  • 발행인·편집인 : 고동석 / 윤대우
  • 법인명 : 소비자경제 주식회사
  • 제호 : 소비자경제
  • 등록번호 : 서울 아 01111
  • 등록일 : 2010-01-21
  • 발행일 : 2010-01-21
  • 청소년보호책임자 : 권지연
  • 소비자경제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8 소비자경제.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pce@dailycnc.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