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영업이익 9조 9000억 달성
삼성전자, 영업이익 9조 9000억 달성
‘반도체’ 사업 견인 … 2분기 갤럭시 S8 가세
  • 이수민 기자
  • 승인 2017.04.07 09: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삼성전자는 7일 올해 1분기에 9조 9000억 원의 영업이익을 올렸다고 밝혔다.(사진=포커스 뉴스)

[소비자경제=이수민 기자] 삼성전자는 7일 올해 1분기에 9조 9000억 원의 영업이익을 올렸다고 밝혔다.

영업이익은 지난해 같은 분기 6조 6800억 원보다 48.2% 늘어났다. 사상 최고의 분기별 영업이익을 기록했던 2013년 3분기 10조 1600억 원 이후 역대 2번째로 높은 수준이다.

이는 증권사 실적 전망치 평균인 9조 3702억 원과 비교해도 5000억 원 이상 더 많은 수치다.

1분기 매출은 50조원으로 작년 동기 49조 7800억 원보다 0.44% 늘어났지만, 전 분기 53조3300억 원보다는 6.24% 감소했다.

영업이익률은 작년 1분기보다 6.5%포인트 늘어난 19.8%를 나타내 전 분기와 비교할 때 매출은 줄었지만, 영업이익은 더 늘어났다. 이는 제품을 적게 팔았지만 이익은 더 많이 남겼다는 것을 뜻한다.

이번 잠정실적 발표에서 사업 부문별 실적까지 공개되지는 않았지만 업계에서는 삼성전자의 1분기 영업이익은 반도체 사업 부문이 견인했을 것이라는 전망이 우세하다.

한편, 증권사들은 작년 하반기부터 시작된 ‘슈퍼 사이클’(장기 호황) 속에 반도체 사업 부문이 올해 1분기에 5조 원 이상, 최대 6조 원대의 영업이익을 올렸을 것으로 추산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