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LGT, '최대 50%할인' 파격요금제 출시
통합LGT, '최대 50%할인' 파격요금제 출시
  • 신대석 기자
  • 승인 2010.06.17 17: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제타임즈=신대석기자] 통합LG텔레콤 이상철 부회장이 15일 서울 남대문로 통합LG텔레콤 본사에서 열린 기자간담회에서 경쟁사 대비 강력한 와이파이망을 기반으로 모든 유무선 서비스를 가장 저렴하게 이용할 수 있는 ‘온국민은 yo’와 모바일 VoIP ‘OZ 070’을 출시한다고 밝혔다.

‘온국민은 yo’는 이동전화와 초고속인터넷, 인터넷전화, 인터넷TV 등 온가족의 통신요금을 일정 수준의 상한금액으로 지정하고 상한금액의 2배에 달하는 무료 혜택을 제공하는 상품이다.

이동전화와 초고속인터넷(Xpeed)/인터넷TV(myLGtv)/인터넷전화(myLG070) 중에 가족들이 사용하는 상품을 합산, 가족수에 따라 요금상한액을 9만원/12만원/15만원에서 선택해 설정하면 선택한 요금상한액에 따라 16만원/24만원/30만원까지 최대 2배의 무료 사용 금액이 제공된다.

이상철 부회장은 “지금까지 고객들은 복잡한 요금제 때문에 어떤 요금제에 가입해야 할지 혼란스러운 경우가 많았으나, 이제 ‘온국민은 yo’를 통해 모든 가계통신 상품을 망라해 안심하고 사용할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 “7월 1일을 기점으로 대한민국 국민은 저렴한 요금을 바탕으로 디지털 기기를 언제 어디서나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게 되는 ‘디지털 해방의 날’을 맞이할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기사제보 toscana@dailycnc.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