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국민은행, 보이스피싱 사전 차단 新 모니터링 시스템 오픈
KB국민은행, 보이스피싱 사전 차단 新 모니터링 시스템 오픈
소비자 보호위한 보이스피싱 모니터링 고도화
  • 김도균 기자
  • 승인 2020.03.24 17: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 여의도 KB국민은행 본관.(사진=소비자경제DB)
서울 여의도 KB국민은행 본관. 사진=소비자경제DB

보이스피싱의 수법이 다양해지고 이에 따른 피해가 끊이지 않고 있다.

이와 관련해 KB국민은행(은행장 허인)은 24일 보이스피싱 예방 시스템을 고도화한 '신(新) 모니터링 시스템'을 오픈했다고 발표했다. 이 시스템은 금융소비자의 거래 패턴과 자금 흐름 등을 실시간으로 분석해 보이스피싱 징후를 탐지해 사전에 금융사기를 예방할 수 있다. 

KB국민은행 관계자는 "보이스피싱 피해 수법이 변화함에 따라 선제적이고 능동적으로 대응하는 것이 중요해졌다. 앞으로도 다양한 IT기술을 업무 전반에 적용해 금융권 전체를 선도하는 소비자보호 방안을 지속적으로 선보이겠다"고 밝혔다.

KB국민은행은 지난 1년 간 금융사기 거래 분석 요건을 복합 모형화했다. 또한 기존 모니터링 시스템의 보이스피싱 사기 거래 탐지율을 높이기 위해 전념해왔다. 실제 최근 2개월 간 <新 모니터링 시스템> 시범운영을 통해 약 640여건, 총 55억원 이상의 금융사기를 예방했다. 이번 <新 모니터링 시스템>의 본격 가동으로 다양한 보이스피싱 사기 유형에 대한 발빠른 대처가 가능할 것으로 기대된다.

고도화되는 금융사기 수법에 대응하기 위해 KB국민은행은 2019년 전행적 소비자보호 강화 및 대포통장 감축 TFT를 출범하고, IT관점의 최신 기법을 활용한 종합적인 보이스피싱 예방 시스템 구축을 위해 노력해왔다. 앞으로도 KB국민은행은 <新 모니터링 시스템>으로 수집된 정보와 IT기술을 결합해 보이스피싱 사기거래에 대한 탐지율을 향상 시키는 등 보이스피싱 거래의 원천 차단을 위한 예방 시스템 구축을 지속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소비자경제신문 김도균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