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보하기_170929

소비자 피해 제보/고발

  • 이 곳은 소비자 여러분께서 억울한 피해를 당한 내용을 올리는 제보 게시판 입니다.
  • 저희 측에 소비자 피해를 제보해주시면, 해당 기업과 중재를 하거나, 취재를 통해 사실을 보도합니다.

  • 사연을 제보하실 때는 해당 피해 사실을 입증할 사진이나 동영상을 함께 첨부해주시면 큰 도움이 됩니다.

  • 제보는 본 게시판 이외에도 스마트폰을 통해 소비자경제 모바일 페이지(http://m.dailycnc.com)에서도 가능합니다. 본 게시판을 통한 제보가 여의치 않을 경우나, 부득이하게 제보 내용 수정을 원하실 경우 전화 02)2038-4446, 이메일 npce@dailycnc.com, 트위터 @dailycnc로 연락주십시오.

  • 욕설이나 명예훼손성 내용, 부당하고 고의적인 비방글, 불법 광고성 게시물을 올릴 경우 임의로 삭제될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에어부산 만행
icon 비회원
icon 3
icon hanbin03@naver.com
icon 2018-06-18 10:35:52  |  icon 조회: 595
첨부파일 : -
제목 에어부산 만행
제보내용 6월 11일 주터 6월 16일 다낭여행을 다녀왔는데
부산으로 돌아오려는데 항공권이 23일로 예약되있다는 황당한 소리를 접하게 되었습니다...
이티켓을 발급 않받은 제 잘못도있고해서 그냥 가장 빨리가는 항공권구매해서 오게되었습니다...
23일 항공권은 어떻게하냐고 다낭현지 직원에게 물어보니 돌아가서 전화해서 환불 받아라고까지
말을 듣고 일인당 155000원씩 결재하고 돌아와서 항공사 알아보니
항공권을 변경해서 끊은거라 환불 못해준다네요 "현지직원과 말이 왜 다르냐?" 하니 직원과 오해가 있었던같다는
황당한 소리를 들었습니다. 의사 소통이 않되는 상황도 아니였고 155000원이 추가되는 금액이냐고까지 물어봤습니다...
23일 티켓과는 상관없고 그냥 일인당 155000원 새로 결재하면 된다는 말과 그럼 제가 구매한 티켓은 어떻게하냐고 물으니 돌아가서 내일
전화해서 환불 받으라는 소리까지 듣고 돌아왔는데 직원과 대화에 오해가 있어서 그렇다며 추가구매해서 탑승한게 아니고 예약이 변경된거라면서 환불
금을 못준다합니다...
당시 다낭 현지 직원과 대화에서 155000원이 추가금액이 아닌 새로발권하는 비용이란 소리도 들었고 23일 티켓은 다음날 전화해서 환불 받으라는 말도 들었습니다 그것도 저만 들은게 아니고 와이프랑 현지가이드하는 동생과 같이 들은 내용인데 오해라니...ㅜㅜ
결재하기전 켑처한 사진엔 분명 16일 항공권이였는데 황당해도 넘 황당하고 시스템 적으로 날짜 선택하면 두줄이나 색깔이 바껴서 눈이
삐꾸가 아닌다음에야 모를수가 없는 상황이였습니다 이거야 어쩔수 없다지만
추가구매해서 탑승한걸 다시 예약변경된거라하니 황당해도 너무 황당한 상황입니다...
23일 항공권 예약번호 : 9822312806105 9822312806106
제보자명 이규상
연락처 휴대폰번호 01077448552
전화번호
이메일 hanbin03@naver.com
2018-06-18 10:35:52
1.217.138.83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여의대방로67길 9, 두일빌딩 5층
  • 대표전화 : 02-2038-4446
  • 회장 : 한상희
  • 대표이사 : 고동석
  • 발행인·편집인 : 고동석 / 윤대우
  • 법인명 : 소비자경제 주식회사
  • 제호 : 소비자경제
  • 등록번호 : 서울 아 01111
  • 등록일 : 2010-01-21
  • 발행일 : 2010-01-21
  • 청소년보호책임자 : 권지연
  • 소비자경제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8 소비자경제.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pce@dailycnc.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