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day : 2018.06.19  update : 2018.6.18 월 16:56
소비자경제신문
상단여백

소비자 피해 제보/고발

이 곳은 소비자 여러분께서 억울한 피해를 당한 내용을 올리는 제보 게시판 입니다.
저희 측에 소비자 피해를 제보해주시면, 해당 기업과 중재를 하거나, 취재를 통해 사실을 보도합니다.
사연을 제보하실 때는 해당 피해 사실을 입증할 사진이나 동영상을 함께 첨부해주시면 큰 도움이 됩니다.
제보는 본 게시판 이외에도 스마트폰을 통해 소비자경제 모바일 페이지(http://m.dailycnc.com)에서도 가능합니다. 본 게시판을 통한 제보가 여의치 않을 경우나, 부득이하게 제보 내용 수정을 원하실 경우 전화 02)2038-4446, 이메일 npce@dailycnc.com, 트위터 @dailycnc로 연락주십시오.
욕설이나 명예훼손성 내용, 부당하고 고의적인 비방글, 불법 광고성 게시물을 올릴 경우 임의로 삭제될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Bhc치킨 고창점의 횡포
 닉네임 : 임소영  2017-12-01 21:31:34   
*사연에 대한 기술은 육하원칙에 맞게 구체적으로 서술해주시면 됩니다.

제보제목 : bhc치킨 고창점 쿠폰 일방적인 중지로 기존 쿠폰 무용지물됨

제보대상 : bhc치킨 고창점
사연 발생일 : 2017.12.01
제보내용 : 고창점 치킨을 시켰는데 평소에 오던 쿠폰이 안와서 물어보니 이젠 쿠폰 안해요 하는 일방적통보만 있었음
그럼 10장이면 한마리가 무료인데 9장인데 이것까지는 혜택을줘야하는거 아니냐고 묻자
지금 바쁘다며 전화를 끊어버림.
화가나는건 고객들에게 사전에 안내문자를 주고 그안에 쓸수있도론 통지를 해줬어야라는데
고객을 무시하는처사에 너무 화가 납니다..
요즘 갑질갑질 하는데 고객을 상대로 갑질하는 이런식의 영업은 근절되어야 할거 같습니다.
사전 통지만 해줬더라도 이렇게까지 불쾌하지 않았을텐데..마케팅 할때는 동의도 없이 sms문자도 하던데
정작 고객의 알권리는 완전히 무시한 bhc고창점. 반성하셨음 좋겠습니다.
참고자료 및 첨부사진 설명 :
2017-12-01 21:31:34


닉네임 :  비밀번호 : 


번호
제 목
작성자
첨부
날짜
  알려드립니다   관리자   -   2013-05-08
6296
      -   2018-06-19
6295
      -   2018-06-19
6294
  파손의자 수리후 판매   야코     2018-06-18
6293
  에어부산 만행     -   2018-06-18
6292
  내일투어를 고발합니다   나투어뮤직   -   2018-06-18
6291
      -   2018-06-18
6290
  고속버스 승차권 분실시 불이익     -   2018-06-18
6289
  블랙박스 업체 파인드라이브의 어처구니 없는 언행을 고발합니다.     -   2018-06-15
6288
  부산 서면 kt 직원을 고발 합니다.   비회원   -   2018-06-15
6287
  바네스 침대가 그네 탄거처럼 좌우로 흔들려요   비회원     2018-06-14
6286
  통신사 제휴카드 할인   비회원   -   2018-06-14
6285
  OK캐쉬백으로 구입한 포인트 부분 또는 전체 환급   비회원   -   2018-06-13
6284
  주문화(구두)함정   비회원   -   2018-06-12
6283
  당일배송이란 타이틀걸고 배송늦어져 항의하니 마음데로 환불처리   처벌좀   -   2018-06-11
6282
  아고다 호텔예약사이트 고발하고싶습니다   sm0220   -   2018-06-11
6281
  kt에서 사기맞았어요   비회원     2018-06-10
6280
  이케아 횡포   박인숙   -   2018-06-09
6279
  컴지식뱅크 방문판매   비회원     2018-06-09
6278
  홍대 kt매장   비회원   -   2018-06-09
6277
  분양 사기   얼밍   -   2018-06-09
제목 내용 제목+내용 이름
Back to Top